포스코ICT·더존비즈온 `기업 핵심업무 자동화` 서비스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포스코ICT·더존비즈온 `기업 핵심업무 자동화` 서비스 출시
포스코ICT와 더존비즈온이 ERP에 RPA를 결합한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은 포스코ICT 직원들이 RPA를 이용하는 모습. <포스코ICT 제공>

단위 업무자동화를 돕는 RPA(업무자동화)와 기업 핵심 업무처리를 돕는 ERP(전사적자원관리)가 만나 진화에 나선다.

포스코ICT(대표 정덕균)와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은 ERP에 RPA를 결합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두 회사는 포스코ICT의 RPA 솔루션인 'A.WORKS(에이웍스)'를 더존비즈온 'ERP 10'에 탑재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연결결산 재무제표 작성과 검증을 자동화한다. 이에 따라 더존비즈온 ERP 10 고객은 해당 업무를 자동화하기 위한 RPA 스크립트를 별도로 개발할 필요 없이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번에 선보인 연결결산뿐 아니라 지불, 결제 등 ERP를 활용하는 다른 업무에도 RPA를 적용해 자동화 서비스를 넓힐 계획이다.

포스코ICT 관계자는 "기간시스템인 ERP에 RPA가 접목됨으로써 사무업무 자동화가 빠르게 이뤄질 것"이라며 "반복성 업무를 자동화하는 RPA가 재무, 인사, 구매, 영업관리 등의 데이터를 관리하는 ERP를 고도화하는 도구로 채택돼 자동화를 지원함으로써 휴먼 에러를 방지하고 업무 효율 향상을 도울 전망"이라고 밝혔다.

글로벌 ERP 기업들도 RPA 기능이 탑재된 솔루션을 출시하는 추세다.

한편, 포스코ICT는 지난 2018년 RPA 솔루션인 에이웍스를 출시한 후 포스코를 비롯한 그룹 소속 기업에 적용해 가고 있다. 하나금융티아이와 함께 하나금융그룹을 비롯한 금융기관 대상으로도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신세계아이앤씨와 협력해 유통 및 서비스 분야, 파트너사들과 함께 제조, 공공, 제약, 교육 등 산업 전반에 에이웍스를 확산해 가고 있다.

RPA 솔루션 업그레이드도 진행하고 있다. AI(인공지능), OCR(문자인식), TA(텍스트분석), 챗봇, 프로세스 마이닝 등의 기술을 발전시키고 협업을 통한 초자동화, 1인 1봇 지원 기능 강화, 현장에서 요구되는 개발 생산성 향상 및 운영성 지원 강화를 목표로 연내 에이웍스3.0을 출시할 계획이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