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하반기 임대산업단지 19만㎡ 공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H, 하반기 임대산업단지 19만㎡ 공급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하반기 충남 당진의 석문국가산업단지, 포항블루밸리 등 전국 4개소 임대산업단지에서 28필지, 19만㎡의 토지를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임대산업단지는 중소기업, 외국인 투자기업, 해외 유턴기업 등의 입지비용을 줄여 기업이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장기간 저렴한 임대료로 임대하는 산업단지이다.

하반기 공급 대상 토지는 석문국가 산업단지 17필지(12만4000㎡), 정읍첨단 산업단지 6필지(3만9000㎡), 포항블루밸리 산업단지 4필지(1만4000㎡), 밀양사포 산업단지 1필지(1만3000㎡)다.

연간 임대료는 ㎡당 2034~8224원으로, 각 산업단지 및 대상 필지 위치에 따라 상이하다. 공급물량이 가장 많은 석문국가산업단지는 ㎡당 연간 임대료가 약 6530원이다.

입주할 수 있는 대상기업도 산업단지별로 구분된다. 밀양사포 산업단지(9월 이후)를 제외한 나머지 산업단지는 올해 하반기 중 언제든지 계약 및 입주 가능하다.

이달 종료 예정이던 임대료 감면은 연말까지 연장한다. LH는 이번 조치로 167개 입주기업이 14 억4000만원의 임대료 추가 감면 혜택을 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박동선 LH 지역균형발전본부장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의 새로운 도약을 돕기 위한 정부의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자 추가 지원 대책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기업 맞춤형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