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져스, 유럽 클럽 제대로 휩쓸었다…후끈 달아오른 글로벌 인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메이져스, 유럽 클럽 제대로 휩쓸었다…후끈 달아오른 글로벌 인기
걸그룹 메이져스.

걸그룹 메이져스(MAJORS)의 'GIDDY UP'(기디업)이 유럽 클러버들의 선택을 받았다.

8일 ANS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최근 각종 SNS(소셜네크워크서비스)에 '기디업'을 흥겹게 즐기는 유럽 클러버들의 영상이 줄을 잇고 있다. 특히 지난 6일 '기디업'을 열창하며 환호를 지르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클럽의 열광적인 분위기가 트위터를 통해 전해지면서 더욱 큰 관심을 이끌었다.

유럽인들을 자극하는 중독성 강한 EDM 사운드는 물론 말을 이끄는 듯한 '이럇 퍼포먼스', 그리고 셔플댄스가 유럽 클럽의 분위기와 잘 맞아떨어졌다는 평가다. 여기에 영어로만 구성된 가사도 '떼창'을 이끌어내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중국에서도 메이져스의 인기는 달아올랐다. 소속사 ANS엔터테인먼트는 "중국 팬클럽 그리고 중국 후원회의 강력한 요청과 후원으로 최근 포토북 촬영을 마쳤으며 곧 스페셜 에디션 포토북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기디업'은 절망적인 상황에서 별빛처럼 변하지 않고 너를 지켜주겠다는 희망을 전하는 곡이다. 메이져스는 이 메시지를 '이럇' 후렴구와 어우러진 역동적인 셔플 댄스 퍼포먼스에 함축해 표현했다.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