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기로 흑해에 나타난 러 역대 최대 해군전력…"우크라 동남부 작전 투입"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무더기로 흑해에 나타난 러 역대 최대 해군전력…"우크라 동남부 작전 투입"
흑해함대 소속의 대형상륙함 '게오르기 포베도노세츠'[타스 연합뉴스 자료사진]

러시아가 흑해에 10척이 넘는 대형 상륙함들로 구성된 역대 최대 해군 전력을 배치했다.

3일(현지시간) 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가 지난 2014년 병합한 크림공화국 권력기관 소식통은 이날 통신에 "흑해에 북방함대, 발트함대, 흑해함대 등에 소속된 대형 상륙함 12척이 배치됐다"면서 "이 같은 대규모 해군 전력이 (흑해에) 배치된 것은 처음"이라고 전했다. 상륙함들은 러시아가 집중하고 있는 돈바스와 자포리자주 등 우크라이나 동남부 지역 군사작전에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소식통은 "이 대형 상륙함들이 (우크라이나) 특별군사작전과 관련한 명령을 수행할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흑해함대 공보실은 지난 2월 초순 북방함대와 발트함대 대형 상륙함들이 흑해로 진입했다고 밝힌 바 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