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美 `롤링스톤` 신간 표지 모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블랙핑크, 美 `롤링스톤` 신간 표지 모델
미국의 유명 음악매체 롤링스톤 표지를 장식한 한국 걸그룹 블랙핑크.<롤링스톤 트위터 캡처>

걸그룹 블랙핑크가 미국의 유명 음악 매체 롤링스톤 신간호 표지를 장식했다.

롤링스톤은 23일(현지시간) 블랙핑크를 '팝의 초신성'(Pop Supernova)이라고 표현하며 6월호 표지 모델로 선정했다.

롤링스톤은 "블랙핑크는 한국이 배출한 가장 인기 있는 아티스트 중 한 팀이다. 그들의 엄청난 성공은 한국 문화 산업의 세계적인 인기를 가리키는 한류의 일부"라고 보도했다. 이어 "블랙핑크 음악은 폭발력을 발산한다. 활력을 북돋우는 동시에 중독성이 있다. 힙합 비트에 하우스, 일렉트로닉댄스뮤직 등을 믹싱해 불꽃을 만들어낸다"고 설명했다.

롤링스톤이 이날 보도에서 확인하지는 않았지만, 한 연예 전문 외신은 블랙핑크가 영국 스파이스 걸스, 미국 데스티니스 차일드에 이어 세 번째로 롤링스톤 표지에 이름을 올린 걸그룹이 됐으며 아시아계 걸그룹 중에서는 최초라고 전했다.

블랙핑크 멤버 제니는 롤링스톤과의 인터뷰에서 "블랙핑크의 힙합은 전 세계가 이전에 보지 못했던 것이다. 우리의 힙합은 반항적이지는 않다. 하지만 우리는 멋진 음악을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블랙핑크 또다른 멤버 지수는 "엄마와 아빠는 나를 자랑스러워하지만, 내가 월드 스타라는 느낌이 들지 않는다. 내 위치가 달라졌을지 모르지만, 난 역시 (이전의) 나일 뿐"이라고 말했다.롤링스톤은 2020년 블랙핑크가 셀레나 고메즈와 협업한 '아이스크림'을 '2020 베스트 팝 컬래버레이션'에 선정했다. 당시 엄선된 18곡 가운데 케이팝은 블랙핑크 노래가 유일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