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원, 137억 `인천공항 스마트패스시스템 사업` 수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시스원, 137억 `인천공항 스마트패스시스템 사업` 수주
시스원(대표 이상훈, 서일종)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발주한 137억원 규모의 '인천공항 스마트패스시스템 구축사업'을 컨소시엄을 구성해 수주했다고 12일 밝혔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스마트 에어포트 노력 중 하나로, 이 사업을 통해 공항 내 출국 및 항공기 탑승수속 절차에 안면인식시스템을 도입해 비대면 출국 및 탑승수속 환경을 구현할 예정이다. 시스템은 단계별로 구축될 예정이며, 전체 탑승구 및 셀프백드롭 시스템 등에도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시스원은 이 사업에 앞서 인천공항에 출입증 관리시스템, 생체인식 기반 자동출입국 심사대 등을 공급·구축한 경험이 있다. 공항 환경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이 사업에서 스마트패스 운영관리 플랫폼, 안면인식시스템, 모바일시스템, 사물인터넷, 스마트패스 단말 등을 구축할 예정이다.

시스원 측은 "이 사업 수주를 통해 출입국과 공항 시스템 관련 SI(시스템통합) 사업자로서 확고한 입지를 다졌다"면서 "최첨단 기술을 적용해 인천국제공항의 여객 수속 시간 단축과 항공보안 수준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