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아파트 주차장용 전기차 과금 충전기 개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포스코 아파트 주차장용 전기차 과금 충전기 개발
전기차 충전 연동 플랫폼 개념도. <포스코건설 제공>

포스코건설은 아파트 단지 내 전기차(EV) 충전용 과금형 콘센트를 개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콘센트는 주차장 기둥에 설치해 입주민이 소유한 220V 충전 케이블로 충전할 때 바로 요금을 확인할 수 있다.

요금은 아파트 관리비와 통합 부과된다. 해당 콘센트가 설치된 곳이면 일반 주차 공간에서도 충전이 가능하다.

포스코건설은 이번에 '전기차 충전 연동 플랫폼'을 함께 개발해 단지 내 충전기를 통합해 관리할 수 있다. 급속충전 부스에 충전을 끝낸 차량이 일정 시간 이상 충전기를 점거하는 경우에는 관리사무소 발신으로 경고 문자를 자동으로 보낸다. 점거 수수료를 부과하는 기능도 설정할 수 있다.

향후 '충전 시간 예약시스템'을 추가로 개발해 간단한 설정으로 낮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렴한 '심야 경부하 요금'으로 야간에 자동충전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아파트 건설에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개념을 적극 접목해 지구환경 보전과 입주민들의 건강한 삶을 담보하는 친환경아파트를 건설에 역량을 집결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희기자 eh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