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486억 규모 ‘한-베트남 산업단지’ 조성공사 입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H, 486억 규모 ‘한-베트남 산업단지’ 조성공사 입찰
한-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 조감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국내 중소기업의 베트남 진출 지원을 위해 추진 중인 한-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의 조성공사 입찰 공고를 내고 건설사를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한-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는 LH가 실시하는 베트남 최초의 한국형 산업단지로, 하노이 남동측으로 36㎞ 떨어진 흥옌성 지역에 143만1000㎡(43만평)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입찰 절차는 LH 컨소시엄과 베트남 현지 기업 TDH 에코랜드가 공동 투자·설립한 합작회사인 VTK에서 진행한다.

이번 입찰 대상은 본단지 조성공사와 폐수처리장·관리사무동 건설공사다. 발주금액은 8997억동(약 486억원) 규모이며, 공사 기간은 24개월이다.

참가 자격은 시공능력 요건을 충족하는 국내 건설사 또는 한국계 베트남 법인으로 제한한다. 국내 건설사 단독으로 참가하거나 국내 건설사를 대표사로 하는 5개 이하의 법인으로 구성된 컨소시엄 형태로 지원할 수 있다.

다음달 6일까지 사전 입찰신청을 받아 6월 7일 입찰제안서 마감과 입찰 개시를 한다. 입찰 평가는 6월 8~15일, 계약 체결은 16일~30일 진행한다.

LH는 앞서 지난 3월 입주확약서를 제출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산업용지 12필지(18만9000㎡)를 우선 공급했다. 오는 6월과 11월 두 차례에 걸쳐 산업용지 45필지(81만3000㎡)를 추가로 공급할 계획이다.

입찰 관련 세부사항은 LH홈페이지와 베트남 산업단지 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LH 관계자는 "한국-베트남 수교 30주년을 기념해 올해 하반기에 현지 착공식을 개최할 예정"이라며 "이를 계기로 양국 간 우호관계가 지속되고 양국 경제발전에 시너지를 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