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가상 견본주택, 업계 최초 게임용3D 적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우건설 가상 견본주택, 업계 최초 게임용3D 적용
메타갤러리 시연화면 모바일 버전. <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 가상 견본주택, 업계 최초 게임용3D 적용
메타갤러리 시연화면 PC버전. <대우건설 제공>

대우건설은 게임엔진을 활용한 가상체험 견본주택인 '메타갤러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게임개발용 유니티 엔진과 3차원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모델을 활용해 사용자의 현장감을 높였다. 3차원 BIM모델의 메타갤러리 적용은 업계 최초다. 기존 '메타버스 모델하우스'나 '사이버 모델하우스'과 달리 1인칭 시점으로 게임을 하는 것처럼 사용자가 직접 조작해 가상공간을 돌아다니며 현실감 있게 상품을 볼 수 있다.

또 고사양의 그래픽을 사용자가 어디서든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KT 게임박스'와 협업해 수 기가바이트의 고용량 데이터를 별도의 다운로드 없이 스트리밍 서비스로 이용 가능하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메타갤러리는 현실감 높은 가상공간을 스마트폰 앱이나 개인용 컴퓨터에서 간편한 조작으로 체험할 수 있어 활용도가 높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메타버스, NFT(대체불가토큰) 등 신기술을 활용해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은희기자 eh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