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센, 블록체인·NFT 등 사업목적 추가…신사업 투자 본격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티센, 블록체인·NFT 등 사업목적 추가…신사업 투자 본격화
IT서비스 전문 기업 아이티센(대표 박정재)이 플랫폼 및 신사업 투자를 확대한다.

아이티센은 31일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신사업 비전을 공유했다. 사업 목적에 △블록체인 기반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 △NFT(대체불가토큰)의 제작, 인증, 중개 및 판매사업 △ICO(암호화폐공개) 관련 컨설팅 및 전문 서비스 △가상화폐 거래소업 △가상세계 및 가상현실업(메타버스) 등을 추가했다.

박정재 아이티센 대표는 "글로벌 거시경제의 불확실성 속에서도 주주가치 극대화를 위한 신사업 비전을 현실화해 나갈 것"이라며 "지금까지 성장에 만족하지 않고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 효과 및 성장 잠재력이 큰 NFT, 블록체인, ICO, 메타버스 등 신성장 동력 확보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이티센은 한국금거래소, 콤텍시스템, 쌍용정보통신 등 계열사의 매출 호조로 2021년 연결기준으로 사상 최대 매출액인 3조2809억, 영업이익 315억원을 기록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