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제이쓴 부부 예비 부모 됐다…"나도 이제 아빠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홍현희·제이쓴 부부 예비 부모 됐다…"나도 이제 아빠야"
홍현희·제이쓴 부부[제이쓴 인스타그램 게시물 캡처]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 부부가 예비부모가 됐다.

제이쓴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만나서 반가워. 애도랑 이슨스 이제 아빠야 뽀하하"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양손으로 얼굴을 가리고 있는 아이의 초음파 사진이 담겼다.

두 사람의 소속사 스카이이엔엠은 이날 "홍현희가 임신 중이다. 현재 임신 11주 차에 접어들었고, 임신 초기라 조심스러운 상황"이라고 밝혔다.

2018년 10월 결혼한 두 사람은 여러 방송 프로그램과 개인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일상생활을 공개해왔다.

홍현희는 현재 채널A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요즘 남자 라이프- 신랑수업', E채널 '맘 편한 카페' 등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제이쓴은 채널 IHQ 예능 '돈쭐내러 왔습니다'에 출연 중이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