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 수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SK㈜ C&C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 수상
SK㈜ C&C는 26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열린 CDP 한국위원회 주관 '2021 CDP 기후변화 대응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산업재 부문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CDP는 전세계 91개국 1만3000여 개 주요 상장기업이 참여 중인 글로벌 환경정보 프로젝트다. 기업들은 매년 CDP를 통해 온실가스 배출량, 기후변화로 인한 위기와 기회, 탄소경영 전략을 공개한다. CDP는 기후변화, 수자원 관리 등 글로벌 환경 이슈 대응과 관련된 평가를 실시해 결과에 따라 리더십 A, 리더십 A-, 매니지먼트 B, 매니지먼트 B- 등 총 8개 등급을 부여한다.

SK㈜ C&C는 기후변화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친환경 개선 활동을 벌인 점을 인정받아 올해 최초로 '리더십 A-'를 받았다. 올해 평가에서는 SK하이닉스, 신한금융지주, 현대건설 등 21개 기업이 기후변화 대응부분 리더십 리스트에 편입됐다.

SK㈜ C&C는 2040년 친환경 선도 기업 도약을 목표로 하는 '그린 ICT 2040' 비전 달성을 위해 환경경영체계 구축, 디지털 기술 역량을 활용한 탄소배출 저감 활동을 펼쳐 왔다.

2040년 넷제로 선언을 비롯해 △태양광 자가발전 설비 확보 및 녹색프리미엄 구매 △친환경 데이터센터 구현 △기후 관련 재무 정보 공개 권고안 보고서 공시 △글로벌 환경경영시스템(ISO14001) 인증 획득 △사회적 가치 실천 모바일 앱 '행가래' 활동 등을 펴고 있다. 앞으로도 △산업별 친환경 비즈니스 모델 발굴 △재생에너지 생산설비 증설 △에너지 통합 관리시스템 구축 △고효율 신기술·장비 도입 등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김성한 SK㈜ C&C SV담당은 "이번 평가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 협력사까지 포함하는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만들어 넷제로 가속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