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BIO] GC녹십자의료재단 중동시장 공략… 세계 최대 진단 전문 전시회 참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THE BIO] GC녹십자의료재단 중동시장 공략… 세계 최대 진단 전문 전시회 참가
메드랩 2022에 참가한 GC녹십자의료재단의 부스.

GC녹십자의료재단은 두바이에서 진행되는 국제 진단 전문 전시회 'Medlab Middle East 2022'(이하 메드랩)에 참가한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6회를 맞은 메드랩은 중동 및 아프리카 국가를 중심으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 진단 전문 전시회로 이달 24일부터 27일까지 두바이 월드트레이드센터에서 개최된다.

GC녹십자의료재단의 메드랩 참가는 재단의 핵심 기술인 유전 및 전염병 진단검사 서비스에 대한 인지도 향상과 중동시장 사업 확장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됐다.

GC녹십자의료재단은 이번 전시회에서 '스마트랩'(Smart Lab)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트랩은 은 자동화 시스템 도입으로 검사 효율성과 속도를 개선해 1~2일 내 검사결과를 도출해내는 서비스다.

재단은 현재 사우디아라비아와 UAE 지역에 진단검사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최근 두바이에서 유전학 및 감염병 검사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추가 중동지역 서비스 확장을 모색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GC녹십자의료재단은 25일 진단검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세미나를 개최한다. '글로벌 보건 분야의 민관협력'을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세미나에는 국제의약품구매기구(UNITAID) 전 사무총장 렐리오 마모라(Lelio Marmora)가 좌장 겸 연자로 나서며, 이은희 GC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을 포함해 국제 전염병 및 공중보건 분야에서 영향력 있는 전문가들이 참가한다. 참가자들은 자유로운 질의응답을 통해 후천성면역결핍증후군(HIV-AIDS)과 같은 감염병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진단검사의 중요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은희 GC녹십자의료재단 이사장은 "중동은 진단검사 분야에 있어 매우 중요한 시장"이라며 "이번 메드랩 참가는 중동지역 보건 커뮤니티와 지식 공유의 장이자 중동시장 사업 확장의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김진수기자 kim8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