붕괴 사고 수습·피해보상… HDC현산, 전담기구 신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붕괴 사고 수습·피해보상… HDC현산, 전담기구 신설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HDC 현대산업개발 전경. <연합뉴스>

HDC현대산업개발은 광주 화정동 신축 아파트 붕괴 사고의 안전하고 조속한 수습과 피해보상을 위해 '비상안전위원회'를 신설한다고 20일 밝혔다.

비상안전위원회 위원장은 이방주 제이알투자운용 회장(전 현대자동차 사장·HDC현대산업개발 부회장)이 맡는다. HDC현산의 역대 사장단을 중심으로 범그룹적 차원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비상안전위원회는 광주시 등 관련 기관과 협력해 안전하고 조속한 사고 수습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전문가로 구성된 별도의 피해보상기구를 구성한다.

HDC현산은 이를 통해 피해자들에게 충분한 보상이 이뤄지도록 하는 한편 회사의 완벽한 건설 안전시스템을 구축하고자 CSO(Chief Safety Officer) 도입과 경영진의 쇄신을 포함한 안전혁신방안을 수립하는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비상안전위원회와 함께 시공감시단도 빠른 시일 내 구성할 계획이다. 외부 전문가 중심으로 구성되는 시공감시단은 모든 현대산업개발 건설 현장 시공 적정성과 안전성을 상시 모니터링하게 된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