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광주과기원 HPC-AI 인프라 사업 수주

카카오엔터프라이즈·다원컴퓨팅과 컨소시엄 구성
6페타플롭스 GPU, 10페타바이트 스토리지 등 공급
AI 설계, 구축, 컨설팅, 운영 등 종합 서비스 제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CJ올리브네트웍스, 광주과기원 HPC-AI 인프라 사업 수주
광주과기원 HPC-AI 데이터센터 조감도 CJ올리브네트웍스 제공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 차인혁)가 지스트(광주과학기술원)의 고성능 컴퓨팅 기반 인공지능(HPC-AI) 공용인프라 구축 사업을 수주했다.

이에 앞서 지스트는 광주 AI 중심 산업융합 집적단지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HPC-AI 공용인프라 구축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HPC-AI 공용인프라는 올해 상반기 개소를 목표로 지스트 캠퍼스 내 슈퍼컴퓨팅센터에 구축된다. 최근 세계 각국에서 AI 연구를 위한 강력한 연산 기능의 하이퍼스케일 HPC-AI 구축 경쟁이 가열되고 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다원컴퓨팅 등과 컨소시엄 형태로 사업을 수주했다. GPU(그래픽처리장치) 클러스터 및 고성능 스토리지를 카카오엔터프라이즈의 '카카오 i클라우드'와 AI 플랫폼 에이프리카의 '치타' 등 국산 솔루션을 기반으로 통합한다. 회사는 오는 2023년까지 총 3단계에 거쳐 지스트에 AI인프라 설계 및 구축, 컨설팅, 운영 등 하이퍼스케일의 종합 AI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스트의 HPC-AI 공용인프라는 초당 6000조번 연산 처리가 가능한 6PFLOPS(페타플롭스) GPU와 10페타바이트 용량 스토리지 등 초거대 AI 컴퓨팅 인프라를 구현한다. 또 기업, 연구자, 학생 등에게 자원을 지원하고 △서비스포털 △플랫폼 서비스 △데이터셋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또 AIaaS(서비스형 AI)가 탑재돼 AI 연구나 활용에 필요한 하드웨어부터 소프트웨어까지 이용할 수 있다.

서경호 CJ올리브네트웍스 인프라DT사업팀장은 "HPC와 AI가 융합된 HPC-AI 공용인프라 구축을 위해 컨소시엄의 역량과 노하우를 결합하고 AI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