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비용 더 들더라도 시민들이 살고 싶은 최고의 공공주택 공급해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오세훈 서울시장이 17일 "비용이 더 들더라도 시민들이 살고 싶은 최고의 주택을 공공주택으로 만들어 공급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오 시장은 이날 오후 강남구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본사에서 SH공사의 신년 업무보고를 받기 전 공공주택 확대와 함께 품질 제고를 주택공급 정책의 핵심 과제로 꼽고선 이같이 말했다.

오 시장은 "SH공사의 존립 이유는 공공주택의 질적 제고에 있다"라며 "공공주택 물량 확대와 더불어 주택의 질을 획기적으로 높일 방안을 고민해달라"고 당부했다.

오 시장은 아울러 청년·신혼부부 등을 위해 다양한 유형의 공공주택 모델을 발굴하고 수요 맞춤형 공공주택 공급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도 강조했다. 또한 광주 아파트 붕괴 사고를 언급하며 철저한 안전 관리도 함께 주문했다. 오 시장은 이날 SH공사를 시작으로 시 투자·출연기관을 잇달아 방문해 신년 업무보고를 받는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오세훈 "비용 더 들더라도 시민들이 살고 싶은 최고의 공공주택 공급해야"
오세훈 서울시장이 17일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에서 열린 신년 업무보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