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병기 IBK투자증권 대표 "미래경영 화두로 ESG 주목"

지난 12일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테마토론회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서병기 IBK투자증권 대표 "미래경영 화두로 ESG 주목"
지난 12일 IBK투자증권 직원이 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2022년 테마토론회'에 참석하고 있다.

서병기 IBK투자증권 대표이사가 사회변화를 이끌 메가트렌드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를 제시하면서 사업 기회를 찾아야한다고 조언했다.

13일 IBK투자증권에 따르면 서 대표는 전날 서울 여의도 본사에서 임직원 60여명을 대상으로 2022년을 관통할 테마토론회에서 이같이 개최했다.

서 대표는 "탄소중립 등 친환경 이슈는 탄소금융시장뿐 아니라 산업구조 개편 등 근본적인 변화를 일으킬 것"이라며 "향후 20~30년간 우리 사회의 변화를 이끌 메가트렌드로 ESG에 주목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토론회에서 논의한 각 요소들이 미래 어떤 상호작용을 통해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는 미지수"라며 "다만 각자의 영역에서 어떤 요인이 기회이고 위기인지, 또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에 대한 인사이트를 얻어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더불어 이날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된 토론회에서 △인플레이션과 금리인상 △국제관계 및 규제 △가상자산과 전통자산의 관계 등 주제에 대해 발표하고 참석자들이 각 주제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신광헌 탄소금융부장은 "우리나라가 2030년까지 탄소배출을 35% 이상 줄이기로 확정하면서 시장의 자체적인 사이클과 정부의 정책방향이 탄소배출권 가격 등 탄소금융시장에 미칠 영향을 면밀히 살펴봐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IBK투자증권은 지난해 ESG협의회를 설치하고 세일즈&트레이딩사업부문에 탄소금융부를 신설하는 등 ESG경영 실천과 사업기회 다각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영석기자 ysl@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