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파이오니어를 만나다] 보험사·은행 등 거쳐 크로센트 창업…전자정부·국가 R&D 연구 잇단 수상

전형철 대표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D파이오니어를 만나다] 보험사·은행 등 거쳐 크로센트 창업…전자정부·국가 R&D 연구 잇단 수상
전형철 크로센트 대표 D파이오니어 인터뷰. 박동욱기자 fufus@

D파이오니어를 만나다

전형철 크로센트 대표


고려대 전산학과를 졸업한 후 푸르덴셜생명보험을 거쳐 2000~2001년 LG EDS(현 LG CNS)에 근무했다. 30대 초반에 1년간 프리랜서 컨설턴트로 일하면서 SW 개발 방법론과 IT 아키텍처에 대해 주로 컨설팅을 하다 국민은행으로 자리를 옮겨 2005년까지 근무했다. 2005년 크로센트를 창업한 후 메인프레임 환경을 오픈시스템으로 전환하도록 돕는 전문가 그룹으로 자리매김시켰다. 이후 클라우드 솔루션 기업으로의 변신을 선언하고 솔루션 개발에 투자를 집중해 왔다.

△전자정부 표준프레임워크 유공 장관상(행정안전부, 2010년) △전자정부 유공 국무총리상(국무총리실, 2014년) △대한민국 소프트웨어 기술대상(과기정통부, 2016년) △국가 R&D 연구과제 우수 장관상(과기정통부, 2016년) 등을 수상했다.



크로센트는

대표 / 전형철

설립일 / 2005년 9월 20일

주소 /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43길 6 강남메인타워 2차

직원 수 / 약 100명

매출 / 173억원(2020년)

주요 사업영역 / 클라우드 컨설팅 및 PaaS(플랫폼 서비스), DaaS(데스크톱 서비스)

기업 미션 / 클라우드를 활용해 고객의 페인 포인트를 종합적으로 해결한다

기업 비전 / 세상을 이롭게 하는 기술을 무한히 전파하겠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