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선, 이재명 공직선거법 위반 고소 취하…윤석열에겐 "바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부선, 이재명 공직선거법 위반 고소 취하…윤석열에겐 "바보"
배우 김부선 [연합뉴스]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 대한 고소를 취하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김씨는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 후보를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고소했는데 취하 해주려고 한다"고 적었다. 그는 이어 "왜냐하면 강용석, 조수진, 김건희, 성일종 이런 분들의 부귀영화를 위해 저를 더이상 희생하긴 싫다. 또 저의 오래전 사생활이기도 하다"고도 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를 향한 지지도 철화하겠다고 했다. 그는 "공적인 책임의식조차 없는 윤 후보님 무척 실망"이라면서 "포털에서는 '동네바보형' 이라고들 해서 의아했는데 바보가 맞다"고 비판했다.

그는 또 "요즘 30대들은 대선후보 찍을 사람이 없어 기권한다는데 저도 기권이다. 아니 항복했다"며 "당신들이 또 이겼다. 나만 또 바보처럼 이용당했다"고 말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