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나주지 않고 왜 무시해?"…헤어진 여친 흉기로 찌른 20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만나주지 않고 왜 무시해?"…헤어진 여친 흉기로 찌른 20대
29일 오전 11시 57분께 충북 옥천군 옥천읍의 한 아파트 계단에서 20대 남성이 20대 여성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났다. 경찰에 따르면 이 남성은 사귀다가 헤어진 이 여성이 만나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사건이 발생한 아파트 모습. 연합뉴스

자신을 만나주지 않고 무시하는 듯한 말을 했다는 이유로 전 여자친구에게 흉기를 휘두른 20대 남성이 경찰에 구속됐다.

1일 충북 옥천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를 받는 A(26)씨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달 29일 오전 11시 57분께 옥천군 옥천읍의 한 아파트 계단에서 헤어진 여자친구 B씨를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B씨 어머니로부터 "딸이 흉기에 찔렸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1시간여 만에 옥천읍 내 거리에서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경찰에 "B씨가 나를 만나주지 않고 경제적으로 무시하는 듯한 얘기를 해서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다친 B씨는 청주의 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재범과 도주 우려가 있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가 흉기를 소지하고 있던 점 등에 미뤄 의도적 범행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수사하고 있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