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ESG 경영 강화 위해 지역파트너사 육성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롯데건설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강화의 일환으로 지역 사회와 연계한 파트너사 지원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롯데건설은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된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강소 파트너사를 발굴해 협업하고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수립했다.

롯데건설은 ESG 경영의 중요성에 공감해 지역사회와 파트너사와의 상생 활동에 중점을 두고, 수도권 중심의 파트너사 운용을 전국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롯데건설은 이를 위해 광주광역시, 대구광역시, 인천광역시를 거점지역으로 선정해 올해 8월부터 파트너사 발굴을 위한 지방자치단체와의 협업을 진행했다.

롯데건설은 지자체 및 지역건설협회의 추천을 받아 2045개의 우수기업에 대한 협업 가능성을 검토했고 모두 167개의 지역 강소파트너사를 최종 발굴했다. 롯데건설은 발굴한 파트너사와의 지속적인 소통으로 상생관계를 맺고 실질적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지속 가능한 파트너사 공급망 관리 체계를 구축한다.

또한 롯데건설은 지역파트너사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펀드 형태의 자금지원과 복리후생 지원 등의 다양한 동반성장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지속적인 지원과 소통으로 동반성장 역량 강화에 나선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앞으로 다양한 지역에서 강소 파트너사를 발굴해 상생의 길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롯데건설, ESG 경영 강화 위해 지역파트너사 육성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 <롯데건설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