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추석 전 전국민 백신 1차 접종률 70% 달성…점차 일상 되찾을 것"

미국 출국 전 전용기에서 녹화…"유엔총회 마치고 더 큰 희망과 함께 돌아오겠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국민들께 약속한 추석 전 백신 1차 접종률 70%를 달성해 조금이나마 걱정을 덜 수 있게 됐다"며 "다음 달이면 접종 완료율도 세계에서 앞서가게 될 것이고 우리는 점차 일상을 되찾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청와대는 이날 문 대통령 내외가 전날(19일) 미국으로 출발하기 전 서울공항에서 전용기에 탑승해 녹화한 대국민 추석 인사를 공개했다. 영상 속 문 대통령은 "힘들어도 조금만 더 힘내시기를 바란다"며 "애써주신 의료진과 방역진, 인내로 이겨온 국민들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에도 추석 연휴에 유엔 총회에 참석하게 됐다"며 "유엔 총회를 무사히 마치고 더 큰 희망과 함께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가위 보름달은 소원을 들어준다고 한다"며 "저희 부부는 국민 한 분 한 분의 건강과 안전을 빌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명절을 잘 보내자고 하기도 어려울 만큼 힘든 분이 많지만 어려워도 가족 간, 이웃 간의 사랑은 줄지 않는다"며 "서로 격려해주고 격려받는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김 여사도 문 대통령에 이어 "가족과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이 백신 접종 속도를 빠르게 올렸다고 생각한다"며 "함께하는 마음으로 차분하게 대응해온 만큼, 결실도 값질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예년 같지 않아도 환한 내일을 기대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임재섭기자 yjs@dt.co.kr

文대통령 "추석 전 전국민 백신 1차 접종률 70% 달성…점차 일상 되찾을 것"
19일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추석 인사 메세지를 녹화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