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트 직원 "마스크 착용해주세요" 했더니 날아온 주먹…경찰까지 폭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마트 직원 "마스크 착용해주세요" 했더니 날아온 주먹…경찰까지 폭행
아이클릭아트 제공

창원지법 형사5단독 곽희두 판사는 마트 직원과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폭행, 공무집행방해)로 재판에 넘겨진 A(40)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2월 29일 경남 창원시 의창구 한 마트에서 마스크 착용 요구를 받자 들고 있던 우산으로 마트 직원의 복부를 때리고 마스크를 벗기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 2명에게도 같은 요구를 받자 소리를 지르면서 주먹으로 때리는 등 소란을 피웠다.

곽 판사는 A씨가 마트 직원으로부터 용서를 받지 못한 점, 이 사건 이전에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없는 점 등 양형 조건을 종합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김성준기자 illust76@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