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추석 연휴 이틀간 레저보트 6척 표류…20명 구조 성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보령해경 "추석 연휴 이틀간 레저보트 6척 표류…20명 구조 성공"
보령해경[보령해경 제공]

보령해양경찰서는 추석 연휴 이틀 동안 충남 남부 앞바다에서 레저보트 6척이 표류해 20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19일 해경에 따르면 연휴 첫날인 18일 오전 6시께 대천항 방파제 인근에서는 2.5t급 어선(승선원 2명)과 1.5t급 레저모터보트(승선원 3명)가 충돌, 레저보트 일부와 낚싯대 등이 손상됐다.

서천 홍원항 인근에서는 0.1t 고무보트를 타고 홀로 낚시 중이던 A씨가 접근하는 어선을 보고 충돌할 것 같아 바다로 뛰어든 뒤 인근 레저보트 승선객들에게 구조되기도 했다.

연휴 이틀째인 19일에는 오전 10시 30분께 보령 원산도 인근 해상에서 3명이 탄 0.5t급 고무보트의 엔진이 고장 나면서 대천파출소 순찰정에 의해 대천항으로 예인됐다.

해경 관계자는 "조종자는 반드시 출항 전 레저보트 엔진 배터리와 유압 계통, 연료유를 점검해달라"며 "음주 운항은 절대 금지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