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 찾은 부부, 70대 노모와 함께 숨진 채 발견…"외상 흔적 없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고향 찾은 부부, 70대 노모와 함께 숨진 채 발견…"외상 흔적 없어"
장성경찰서 [연합뉴스]

전남 장성의 한 주택에서 추석 연휴 첫날인 18일 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장성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6분께 장성군 한 단독주택에서 A(74·여)씨와 아들 B(55)씨 부부가 숨져 있는 것을 다른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어머니 A씨는 안방에서, 며느리는 집 앞에 주차된 승용차 뒷좌석에서 숨져 있었다. 아들 B씨는 집 안의 다른 공간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한 채 발견됐다.

현장에서는 B씨가 쓴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가 발견됐다. 사망자 모두 외상 흔적은 없었다.

B씨 부부는 대전에 거주 중이며 이날 오전 4시 40분께 어머니 홀로 거주하는 장성에 도착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후 또 다른 가족이 다른 지역에서 고향 집을 찾았다가 이들 3명이 집 안팎에서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고, 유서가 발견된 점 등을 토대로 가족 간 문제로 발생한 사건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규명할 방침이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