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디자인·용량 강화한 비스포크 냉장고 1도어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는 사용 편의성을 강화한 '비스포크(BESPOKE) 냉장고' 1도어 신제품을 15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비스포크 1도어 냉장고는 냉장, 냉동, 김치, 변온 등 용도에 따라 4가지 종류 중 선택 가능하며, 별도의 공사 없이 주방 가구에 딱 맞게 설치할 수 있는 '키친핏'이 장점이다.

이번 신제품은 도어 손잡이를 없애고 터치 센서를 탑재해 냉장고 문이 자동으로 열리는 '자동 문열림 기능'을 새롭게 적용해 디자인 측면을 더욱 강화했다.

아울러 효율적 설계로 내부 용적을 늘려 기존 제품 대비 용량이 최대 29ℓ 커졌다. 냉장·냉동·김치 3개의 냉장고를 조합해 설치하면 최대 1103ℓ의 대용량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각 제품의 선반 높낮이를 맞춰 마치 하나의 냉장고를 쓰는 것 같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이 밖에 '메탈쿨링' 도어, 칸칸마다 시원한 냉기가 균일하게 전달되는 '멀티 냉각 시스템' 등이 적용돼 냉각 성능도 뛰어나다. 특히 변온과 김치냉장고는 식재료에 따라 온도를 여러 단계로 조절할 수 있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다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비스포크 1도어 냉장고 신제품은 22가지 기본 색상 중에서 패널을 선택하거나 360개 색상으로 구성된 '프리즘 컬러'에서 '나만의 컬러'를 선택하는 것도 가능하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비스포크 1도어 냉장고는 소비자 취향에 따라 4가지 기능의 1도어 제품을 자유롭게 조합할 수 있어 인기"라며 "신제품에는 자동 문열림 기능과 더 넓은 수납 공간이 적용돼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한층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삼성전자, 디자인·용량 강화한 비스포크 냉장고 1도어 출시
삼성전자 모델이 수원 영통구에 위치한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자동 문열림 기능을 새롭게 적용하고 수납공간을 늘린 비스포크 냉장고 1도어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