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캐스퍼` 사전계약 돌풍… 1.9만대 광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대차 `캐스퍼` 사전계약 돌풍… 1.9만대 광클
현대자동차 캐스퍼. 현대차 제공

현대자동차는 이달 29일 출시 예정인 신규 엔트리 SUV '캐스퍼'가 1만8940대의 얼리버드 예약(사전계약) 대수를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현대차는 전날부터 웹사이트 '캐스퍼 온라인'을 통해 100% 온라인으로만 얼리버드 예약을 진행했다.

이번 예약 대수는 역대 현대차 내연기관차 중 사전계약 최다 기록으로 2019년 11월 출시한 6세대 그랜저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의 1만7294대보다 많은 수치다.

사측은 개성을 살린 실내·외 디자인과 컬러, 차량의 안전성 확보, 공간 활용성 극대화, 운전자 중심 편의사양 탑재 등 기존 엔트리 차급 고객들의 주요 니즈를 적극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캐스퍼는 경형 최초로 전 트림에 지능형 안전기술인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하이빔 보조, 전방차량 출발 알림 등이 기본 적용됐다.

또 세계 최초로 운전석 시트가 완전히 접히는 풀 폴딩 적용해 실내 공간 활용성을 확장했다.가격은 기본 모델 스마트 1385만원, 모던 1590만원, 인스퍼레이션 ,870만원이다. 캐스퍼 액티브(터보모델) 선택 시에는 스마트·모던 95만원, 인스퍼레이션 90만원이 추가된다.



현대차는 캐스퍼 사전계약에 맞춰 한국판 타임스퀘어로 불리는 삼성역 코엑스 'K-POP 스퀘어 전광판'을 통해 캐스퍼의 다양한 모습을 3D 광고로 상영한다. 초대형 화면을 통해 캐스퍼가 매직 스페이스를 주행하는 장면, 가상 전시공간에서 360도 회전하는 장면 등을 입체적으로 보여주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해당 영상은 현대차 유튜브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장우진기자 jwj17@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