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자산관리에 마이데이터까지… DGB금융-카카오페이 협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자산관리에 마이데이터까지… DGB금융-카카오페이 협업
(왼쪽부터)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와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 (DGB금융 제공)

DGB금융그룹은 지난 23일 카카오페이와 디지털금융 활성화와 디지털 고객 가치 창출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과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협약식에서 동반 성장과 사업 발전을 위한 유기적인 협업 체계 구축을 약속했다.

기존 카카오페이와 DGB금융 계열사 DGB대구은행, DGB캐피탈이 금융상품 판매 등 제휴를 맺고 활발한 협업 관계를 이어가고 있던 만큼 이번 제휴를 통해 협력 범위를 양사의 전 계열사로 확대할 계획이다.

양사는 △대출 △자산관리 △마이데이터 △지역화폐 등 부문에서 상호 협력하게 되며, 향후 이에 국한하지 않고 상호 고객 기반이 확대되고 금융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 및 실행할 방침이다. 비대면 중금리대출 등을 통해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여신지원을 강화하고, 자본시장 부문 협력을 강화해 MZ세대 등 금융소비자들의 자산관리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마이데이터·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혁신금융서비스 및 디지털금융 신상품 공동 개발에도 협업한다.

DGB금융그룹은 빅테크사와의 협업을 통한 상호 보완 효과를 극대화하고, 전략적 제휴를 통한 그룹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T) 추진을 가속화하기 위해 이번 제휴를 추진했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은 "금융사와 빅테크사가 협력해 상생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은행, 하이투자증권, 생명, 캐피탈 그리고 최근 인수한 자산관리 특화 핀테크사 뉴지스탁 등 계열사별 특성에 맞는 어젠다를 지속 개발해 양사의 성장과 수익 극대화를 위해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이번 전략적 제휴로 카카오페이는 변화하는 환경에 맞춘 양질의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플랫폼을 통해 제공하고, DGB금융지주는 지리적 특성을 극복하여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는 성과를 만들어갈 수 있을 것"이라며 "카카오페이는 앞으로도 '전 국민 생활 금융 플랫폼'으로서 여러 금융사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혁신적인 변화를 이끌어가겠다"고 밝혔다.황두현기자 ausur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