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여름 성수기 승부수 건다…마케팅에 260억 투입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야놀자는 올 여름 성수기에 총 260억원을 투입하는 '전 국민 놀테크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의 핵심 키워드인 '놀테크'는 여가를 의미하는 '놀다'와 기술을 의미하는 '테크(Tech)'의 합성어로, 야놀자만의 혁신적인 트래블 테크와 압도적 혜택을 통한 여가 재테크의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다. 야놀자는 8월까지 역대 최대 규모의 마케팅 비용을 투자해 성수기 기간 중 고객들의 여가 활동을 지원함과 동시에 글로벌 트래블 테크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신규 캠페인 '야놀자 테크놀로지'를 통해 야놀자의 숙박, 레저, 교통, 맛집 등 독보적인 여가 인벤토리와 이를 하나의 플랫폼에 담은 기술력을 직관적으로 보여준다. 오는 8월까지 TV와 온라인 주요 채널, 라디오, 옥외 광고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기술로 여행의 모든 것을 한 번에 쉽게 해주는 여가 슈퍼앱으로서의 인지도를 제고할 예정이다.

성수기 기간 중 다양한 고객 혜택도 제공한다. 매일 인당 최대 100만원 상당의 리워드를 지급하는 당첨률 100% 이벤트를 진행하고 매주 목요일 오전 11시마다 선착순 초특가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7, 8월 중 사용 가능한 총 15만원 상당의 국내 숙소 쿠폰팩도 발급한다.

연은정 야놀자 마케팅실장은 "전 국민이 휴가철에도 야놀자의 혁신적인 트래블 테크와 서비스, 혜택을 통해 합리적이면서도 차별화된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역대 최대 규모의 성수기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면서 "앞으로도 글로벌 여가시장을 선도하는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글로벌 트래블 테크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야놀자, 여름 성수기 승부수 건다…마케팅에 260억 투입
야놀자가 올 여름 성수기 마케팅에 260억원을 투입한다. <야놀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