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서 여성 향해 소변 본 20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인천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서 여성 향해 소변 본 20대
에스컬레이터[연합뉴스]

지하철 에스컬레이터에서 앞에 있던 여성을 향해 소변을 본 20대 남성이 체포됐다.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공연음란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수사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3일 오후 10시 30분께 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지하철 2호선 주안역 내 에스컬레이터에서 20대 여성 B씨의 등에 소변을 본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소변을 봤고, 이를 알아챈 B씨가 그를 역무실로 끌고 가는 과정에서 몸싸움까지 벌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지하철 역사에 남아있던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은 조만간 A씨를 불러 범행 동기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체포 당시 A씨의 신원을 확인하고 일단 석방했다"며 "강제추행 혐의를 적용할 수 있을지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