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TC, CAD 소프트웨어 신제품 ‘크레오 8.0’ 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PTC, CAD 소프트웨어 신제품 ‘크레오 8.0’ 출시
PTC의 CAD 소프트웨어 신제품 '크레오 8.0' 사용화면

PTC(한국지사장 박혜경)는 CAD(컴퓨터지원설계) 소프트웨어 '크레오(Creo)'의 8번째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크레오8.0은 모델 기반 정의(Model Based Definition, MBD), 제너레이티브 디자인, 앤시스(Ansys) 기반 시뮬레이션 기능을 확장해 사용자 생산성을 높여주는 게 강점이다. 엔지니어링 실무자, 최종 사용자, 관리자들이 설계 효율을 높이고 생산을 최적화하는 데 초점을 둔다.

크레오 8.0은 홀 피처, 라우티드 시스템, 판금. 렌더 스튜디오(Render Studio) 등 모델링 환경을 업데이트하고, 대시보드 및 모델 트리 인터페이스를 통해 개선했다. 또, MBD 워크플로우 개선을 통해 품질저하 없이 시장 출시를 앞당기고, 오류를 없애는 동시에 비용을 줄이도록 돕는다. 사용자들은 어셈블리에서 검증된 기하학적 치수 및 기하 공차 가이드 애플리케이션 활용해 설계 검증 프로세스를 간소화할 수 있다.

아울러 '크레오 시뮬레이션 라이브(Creo Simulation Live)'와 '크레오 앤시스 시뮬레이션(Creo Ansys Simulation)'을 통해 정상 상태(Steady State) 유체 기능을 강화하고 메시 컨트롤을 향상시켰다. 제너레이티브 디자인 기능을 통해 자체 솔루션 범위를 자동으로 정의하고, 초안으로 설계된 좁은 반경(tight-radius)의 제조 요구사항을 보다 광범위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시뮬레이션 결과를 사용해 격자 구조를 최적화해 제작 시간과 부품 중량을 최소화할 수 있다. 크레오8.0은 5개 축으로 확장된 고속 밀링공구 경로를 제공해 설정 및 가공 시간을 줄일 수 있다.

박혜경 PTC코리아 대표는 "크레오8.0은 시뮬레이션, 제너레이티브 디자인, 적층 가공의 주요 기술 영역에서 확장된 기능들과 더불어 모든 사용자의 생산성 향상을 균형 있게 이끌어 낸 혁신 제품"이라며 "더 많은 기업들이 제조 비용을 효과적으로 절감하고, 설계 시간을 단축함으로써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