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키지는 신경 못 썼다"…빙그레, 요플레 토핑 모델로 KCM·조동혁 발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빙그레는 요플레 토핑의 광고모델로 가수 KCM과 배우 조동혁을 발탁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요플레 토핑 광고는 '프리미엄 원물 토핑에 집중하느라 제품 패키지에는 크게 신경을 못썼다'는 내용을 담은 "껍데기가 ★(별)로야"라는 컨셉트로 제작됐다. 이를 위해 뛰어난 실력에 비해 아쉬움이 남는 패션 센스로 인터넷에서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가수 KCM과 배우 조동혁을 모델로 기용하고 '프리미엄 원물을 사용해 토핑의 풍부한 맛과 식감에 집중했지만, 껍데기는 일반적인 패키지에 담을 수 밖에 없었다'라는 안타까움을 담은 메시지를 재치있게 풀어냈다.

KCM과 조동혁은 이번 광고에서 모두 과거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었던 '패션 테러리스트' 아이템을 그대로 착용한채 요플레 토핑에 들어가는 크래프트 토핑을 직접 망치로 부수는 '토핑 가이'로 변신했다.

광고 영상을 본 소비자들은 댓글로 "썸네일 실화냐" "도대체 이러시는 이유가 뭐죠" "토핑이 맛있긴 맛있지" 등 참신하고 재미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빙그레 요플레 마케팅 담당자는 "업계 최초로 자사 제품의 패키지를 디스하며 요플레 토핑의 프리미엄 원물 토핑을 강조하는 광고 캠페인을 진행한다"며 "올해는 기존과 다른 새롭고 재미있는 방식으로 소비자들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패키지는 신경 못 썼다"…빙그레, 요플레 토핑 모델로 KCM·조동혁 발탁
빙그레가 요플레토핑의 모델로 조동혁과 KCM을 선정했다. <빙그레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