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제품 비대면으로 체험·구입"

LG전자, 공식 홈페이지 개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 제품 비대면으로 체험·구입"
LG전자 모델이 뉴노멀 시대의 언택트 소비 트렌트에 맞춰 개편한 국내 홈페이지를 소개하고 있다.

[디지털타임스 김위수 기자] LG전자가 27일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국내 공식 홈페이지를 개편(사진)했다.

이번 홈페이지 개편은 뉴노멀 시대의 언택트 소비 트렌드에 맞춰 고객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비대면으로 제품을 체험하고 구매까지 할 수 있도록 한 것이 가장 큰 변화다.

LG전자는 제품 검색에서 체험, 구매까지 가능한 온라인 브랜드샵(OBS, Online Brand Shop)을 국내 공식 홈페이지에 처음 도입했다. 온라인 브랜드샵은 LG전자가 홈페이지에서 직접 운영하는 쇼핑몰이며 최근까지 미국, 영국, 러시아, 인도 등 해외 15개국에서 운영해 왔다.

고객은 통합 검색을 사용해 제품을 추천받을 수 있다. TV 사이즈 등 제품의 특정 사양을 선택하면 보다 빠르고 정확하게 원하는 제품을 찾을 수 있다.

홈페이지에 제품을 등록한 고객은 사용하는 제품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소모품의 교체 시기 등을 알림톡으로 받을 수 있다. 알림톡을 받으면 홈페이지 내 마이페이지에서 소프트웨어를 다운받거나 소모품을 검색해 구매할 수 있어 알림톡을 받지 않은 경우보다 검색에 걸리는 시간이 크게 줄어든다. 이 서비스를 원하는 고객은 사용하고 있는 제품을 홈페이지에 등록하면 된다. 홈페이지에서 구매한 제품은 자동으로 등록된다.

챗봇과 전문가 상담은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홈페이지를 이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인공지능 기반의 챗봇은 언제 어디서나 사용이 가능하다. 또 전문 상담사가 직접 고객과 채팅하며 궁금한 점을 보다 상세하게 설명한다. 고객은 상담 서비스를 통해 제품 구매 관련 상담은 물론 주변의 베스트샵 찾기, 출장 서비스 접수 등을 할 수 있다.

LG전자는 기존에 홈페이지를 방문하는 고객 중 60% 이상이 모바일 기기로 접속한 것을 고려해 모바일 앱을 새롭게 선보였다. 이 앱은 iOS와 안드로이드 기반의 모바일 기기를 모두 지원한다.

고객은 이전보다 편리하게 홈페이지에 접속해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AR(증강현실) 서비스를 이용해 자신의 집안에 가상으로 제품을 배치해 볼 수 있고 관심을 갖고 있는 제품이 전시된 주변 매장을 찾아볼 수 있다.

LG전자는 새롭게 선보인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을 널리 알리기 위해 다음달 초 오픈 기념 이벤트, 신한카드 할인 혜택 등을 마련할 예정이다.

장진혁 LG전자 한국온라인그룹 상무는 "뉴노멀 트렌드에 맞춰 고객이 비대면으로 제품을 체험할 수 있는 온라인 브랜드샵을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감동을 주는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위수기자 withsuu@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