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안요건.기술흐름 공유 삼성SDS 콘퍼런스 연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보안요건.기술흐름 공유 삼성SDS 콘퍼런스 연다
삼성SDS '사이버 시큐리티 컨퍼런스 2021' 등록 페이지

삼성SDS(대표 황성우)가 6일 '사이버 시큐리티 콘퍼런스 2021'을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필요한 보안요건과 기술흐름을 공유한다.

행사에서는 '기업 업무환경의 다양화에 따른 보안패러다임의 전환'을 주제로, 삼성SDS가 선정한 2021년 사이버보안 트렌드 및 대응 방안, 보안 솔루션·서비스 등을 소개한다.

코로나 팬데믹(대유행) 이후 비대면 소통 및 재택근무, e커머스 확대, 클라우드 가속화 등 급변하는 환경 속에 새로운 위협이 증가하고 있다. 디지털 환경 확산은 사이버 공격의 포인트가 넓어지는 결과로 이어지는 만큼 보안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다. 이러한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삼성SDS 보안전문가들은 이날 행사에서 △비대면 업무환경의 보안 △클라우드 보안 △생산설비 및 제조공정(OT) 보안 △데이터 보안 분야를 중심으로 대응사례를 공유하고 해결책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디지털 르네상스 시대, 사이버 위협동향' 발표도 진행된다. 엔드포인트보안(EDR) 분야 글로벌 리더 센티넬원(SentinelOne)은 '정보보호를 넘어 위협탐지 및 대응 중심의 보안 패러다임 전환 중요성', 삼정KPMG는 'OT 보안 트렌드와 국내외 적용사례'에 대해 발표한다.

삼성SDS의 사내벤처 '팀나인'과 '해킹존'은 각각 'AI 기반 멀티미디어 위변조 검출 플랫폼'과 '집단지성 기반 버그바운티(보안취약점 신고 및 포상제도) 플랫폼'을 발표한다. 자회사 시큐아이도 차세대 방화벽을 통한 안전한 원격근무 환경구축 방안을 소개한다. 서재일 삼성SDS 보안사업부장(전무)은 "이번 콘퍼런스에서 소개하는 다양한 사례와 보안 기술이 급변하는 업무환경에 대한 보안을 고민하는 기업들에 해법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