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윤 "랜섬웨어 피해신고 건수 지난 3년간 5배 증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강기윤 "랜섬웨어 피해신고 건수 지난 3년간 5배 증가"
강기윤 국민의힘 의원. 의원실 제공

국내에서 발생한 랜섬웨어 피해신고 건수가 지난 3년간 5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강기윤 국민의힘 의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이같이 확인됐다고 3일 밝혔다.

자료에 따르면 지난 3년간 랜섬웨어 피해신고 건수는 △2017년 25건 △2018년 22건 △2019년 39건 △2020년 127건으로 총 223건이 발생했다. 이는 지난 3년간 5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이 중 민간의료기관에서 발생한 랜섬웨어 피해신고 건수는 7건에 달했다. 과기정통부가 민간 영역만을 담당하고 있어 공공기관 랜섬웨어 피해 건수는 포함되지 않았다는 설명이다.

강 의원은 "최근 코로나19로 진료를 받고 있는 환자가 늘어남에 따라 이를 악용한 랜섬웨어 범죄가 발생할 수 있다"며 "과기정통부는 보건복지부, 사이버 경찰, 국내 백신사, 통신사 등 유관기관과 신속한 정보 공유 및 기술지원 협력을 통해 점검을 실시하고 랜섬웨어 예방을 위한 홍보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