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오브유, AI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기업 선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보이스오브유, AI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기업 선정
인공지능(AI) 기반 K-Culture 플랫폼 보이스오브유(대표 정재영)가 제공하는 '인플루언서 랭킹' 서비스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정보산업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1년 AI 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 이에 보이스오브유는 AI 기술을 적용한 키워드 및 빅데이터 분석, 인플루언서 마케팅 등이 필요한 수요기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공급기업으로 선정된 보이스오브유는 해당 사업을 통해 최대 3억 원의 지원금을 받게 되며, 3월2일까지 수요기업을 모집한 후 평가를 거쳐 AI 바우처를 발급한다. 바우처를 받급받은 수요기업은 보이스오브유의 '인플루언서 랭킹' 서비스에서 활용되고 있는 핵심 AI 기술을 제공받게 된다.



보이스오브유만의 AI 기술은 SNS 데이터 마이닝을 통한 마케팅 분석 및 시뮬레이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광고주에게 최적화된 인플루언서 매칭 및 예상 시나리오 도출 등에 유용한 것으로 업계에 정평이 나 있다. 이미 키워드 검색량 분석 플랫폼 '블랙키위' 등과도 협업중으로 인플루언서 마케팅이 필요한 광고주 및 국내 유수의 기업과 활발한 연계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보이스오브유 정재영 대표는 "'인플루언서 랭킹' 서비스의 AI 기술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검색량 분석, 마케팅,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산업 현장에서 손 쉽게 활용될 수 있다"라며 "이번 AI 바우처 사업을 통해 AI 기술에 대한 진입 장벽을 낮추고 AI 기술을 필요로 하는 기업들에게 적극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보이스오브유는 K-Culture 플랫폼으로서 대한민국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인플루언서들의 데이터를 다양한 관점에서 분석하여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는 기업이다. 지난해 이를 랭킹화한 imr 서비스를 개발한 뒤, 광고주와 기업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한편 'AI 바우처 지원사업'은 AI 기술을 도입하려는 중소, 벤처, 중견기업을 대상으로 AI 솔루션 및 서비스 활용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공급기업은 경쟁력 높은 AI기술을 업계에 소개해 영향력을 높이고, 수요기업은 공급기업의 선진화된 기술을 제공받아 AI 기술 도입을 촉진할 수 있다. 해당 사업은 AI 기술의 적용이 필요한 수요기업이 신청한 과제를 공모, 평가하여 AI 바우처를 지원하는 것이 핵심이다.



박성기기자 watney.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