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아이앤씨, 통합 브랜드 `스파로스` 선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세계아이앤씨, 통합 브랜드 `스파로스` 선봬
신세계아이앤씨가 AI(인공지능), 클라우드, 스마트리테일 등을 아우르는 리테일테크 기반 솔루션 통합 브랜드 '스파로스'를 25일 선보였다. 이를 기반으로 올해 전년 대비 10% 성장한 매출액 5300억원을 달성하겠다는 목표다.

스파로스는 기업의 성장을 돕는 스마트(Smart)한 파트너로 등대(Pharos)처럼 리테일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며 미래를 밝힌다는 의미를 담았다. 신세계아이앤씨는 '내일의 리테일을 밝히다(Brighten Tomorrow)'라는 슬로건과 함께 등대 이미지를 형상화한 BI도 공개했다.

스파로스는 △챗봇, 개인화 추천, 수요예측, 비전 기술 등 'AI 솔루션' △클라우드POS, 클라우드 멤버십 등 '클라우드 솔루션' △셀프계산대, 스마트선반, 셀프서비스 스토어 등 '스마트리테일 솔루션'까지 신세계아이앤씨의 국내외 리테일테크 관련 솔루션에 적용된다. 스파로스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여간다는 전략이다. 그 일환으로 신세계아이앤씨는 올해 매출액 5300억원, 영업이익 362억원을 목표로 전년 대비 각각 10%,20% 성장한다는 전략을 세웠다.

손정현 신세계아이앤씨 대표는 "스파로스는 신세계아이앤씨의 클라우드, AI 기술력에 리테일 비즈니스 노하우가 더해진 리테일테크 분야 최고의 솔루션으로 기업들에게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