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온·고신대복음병원·스파이더코어, 스마트 헬스케어 구축협력 위한 MOU 체결

노인낙상 예측을 위한 보행분석 기기 및 인공지능(AI) 솔루션 공동 개발 및 공동 사업화 진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길온·고신대복음병원·스파이더코어, 스마트 헬스케어 구축협력 위한 MOU 체결
길온·고신대병원·스파이더코어 관계자들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전문 기업 길온(대표이사 김남선)은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 및 디지털 바이오마커 AI전문기업 ㈜스파이더코어(대표이사 이기원)와 스마트 헬스케어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해당 업무협약으로 고신대복음병원, 스파이더코어, 길온은 스마트 헬스케어 솔루션의 공동개발, 부산 에코델타시티·스마트 시티·스마트 헬스케어 클러스터 사업에 대한 공동협력, 기타 공동 기술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제반 업무 등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또 정부지원 과제 공동참여, 인적 자원 교류와 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 관련 기술 연구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추후 노인낙상 예측을 위한 보행분석 기기 및 인공지능(AI) 솔루션 공동 개발 및 공동 사업화를 위한 전략적 제휴(Strategic Alliance)도 함께 체결할 예정이다. 의료 데이터 기반의 노인낙상 예측을 위한 보행분석 기기 및 인공지능(AI) 솔루션 공동 개발 등 별도의 전략적 제휴를 체결함으로써 개발 및 사업화의 속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는 설명이다.

길온 김남선 대표는 "고신대복음병원 및 ㈜스파이더코어와 함께 스마트 헬스케어 산업 구축을 위해 공동개발 및 공동 사업화를 위한 성공적 협력모델을 제시하고, 부산 스마트 시티 스마트 헬스케어 사업에도 적용 가능하도록 협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고신대복음병원 유헬스센터의 이환호 교수는 "고신대 병원의 대상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보행-균형 측정 프로토콜을 적용한 보행균형검사에 ㈜길온의 보행분석장비와 ㈜스파이더코어의 인공지능 솔루션을 적용하는 협업이 이루어 진다면 낙상위험을 예방, 대처하는 기술개발에 대한 성공적 협업사례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스파이더코어 이기원 대표는 "이번 3자 업무협약을 통해 하드웨어, 인공지능 솔루션, 빅데이터가 유기적으로 결합하여 고령화 시대에 노인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서비스를 개발하고, 향후 해외 원격 진료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가 될 것" 이라고 말했다.고승민기자 ks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