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큐브, IT환경에 필요한 SDN인증 강화

포스트코로나 대비 새해 인증 및 보안 시장 본격 공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에어큐브, IT환경에 필요한 SDN인증 강화
사진= ㈜에어큐브 김유진 대표.

㈜에어큐브는 2021년 새해를 맞아 인증솔루션 기술을 기반으로 포스트코로나 IT환경을 대비한 인증 시장이 주목되는 한해를 보낼 것이라는 계획을 밝혔다.

김유진 에어큐브 대표는 "기존에 보유하고 있는 추가인증(MFA), 무선랜인증, FIDO인증, SDN인증(DHCP), 생체인증 기술을 신규개발 및 업그레이드, 국내외 벤더간 기술 협업을 통하여 비대면 IT환경에 적합한 사업영역을 확장할 것이다"라며 포부를 다졌다.

에어큐브 솔루션은 전세계적으로 확장되고 있는 SDN(Software-Defined Networking) 아키텍처에서 매우 중요한 인증과 DHCP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국내 고객사에서 SDN 프로젝트 시 국내외 벤더들과 함께 고객 요구사항을 수용하고 있어 효율적이고 비용절감이 가능한 SDN네트워크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다양한 벤더의 네트워크 장비를 단일·통합된 인증체계, IP모빌리티 환경, 정책할당 등 다양할 기능을 수행할 수 있어 비용절감은 물론 SDN통합 아키텍처를 구현할 수 있는 것이다.

현재 에어큐브의 Open SDN통합 아키텍처는 L모 그룹, N모 금융기관, S그룹, H그룹 등에서 채택하여 사용 중이며, 성능과 안정성, 빠른 기술 지원을 인정받아 강력한 네트워크 벤더들과 협업을 하고 있다.

더 나아가 포스트 코로나의 IT환경 변화에 따른 사설인증, 원격근무, 화상회의, 클라우드 업무환경, 원격교육 등의 환경에서도 다양한 인증토큰을 제공함으로서 고객의 복잡한 요구사항을 하나의 솔루션으로 활용이 가능하다.

에어큐브 한유석 CTO는 2021년에는 클라우드 기반의 정부연구개발 과제 CASB(Cloud Access Security Broker)에도 선정되어 신규솔루션도 출시할 계획이라며 "클라우 환경에서의 보안, 인증 아키텍처 신규솔루션을 출시하여 계속해서 발전하는 에어큐브의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전했다.

한편, 2002년에 설립한 ㈜에어큐브는 인증·보안 전문 개발사로 창업 후 19년간 1만5천여 공공기관과, 850여 대기업, 금융, 국방기관에 다양하고 강력한 '인증솔루션'을 납품하였으며, 유·무선 네트워크 인증솔루션에서 발전하여 OTP, 지문인증, 안면인증, 생체인증 기반의 추가인증 솔루션도 높은 제품군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