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명품견적서비스 리셀그라운드, 한국벤처투자와 요즈마그룹코리아로부터 투자유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고명품견적서비스 리셀그라운드, 한국벤처투자와 요즈마그룹코리아로부터 투자유치
내 중고명품 견적 받고 팔기 서비스 리셀그라운드를 운영하는 해시브랜드가 한국벤처투자와 요즈마그룹코리아 등으로부터 시드(Seed) 투자를 유치했다고 28일 밝혔다.

리셀그라운드(Resellground)는 개인이 집에서 편하게 중고명품을 등록하면 전국의 딜러에게서 최고의 견적을 받아 빠르게 판매할 수 있게 도와주는 서비스이다. 중고명품 서비스에 판매할 때 적정가격에 판매하는 것이 맞는지에 대한 고민해결에 도움을 준다. 현재 리셀그라운드는 내달 앱 런칭을 앞두고 있다.

저성장과 소비침체로 인해 세계적으로 중고시장 규모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국내 중고품 시장규모는 약 20조 원(중고차 제외)에 달하며 2008년 이후 10년 동안 5배가 성장한 시장이다. 해당 시장 속 떠오르는 서비스는 지역 기반 중고거래 플랫폼 당근마켓이다. 올해 9월 월간활성화이용자수(MAU)가 1,000만 명을 돌파한 이 서비스는 최근 1년 사이 이용자가 3배가량 늘었다. 이는 사용자 거주지 반경 6km 이내에서 대면 거래를 유도해 '신뢰성'을 제공하는 것이 큰 인기 비결로 꼽히고 있다.

이런 트렌드에 대해 최상호 해시브랜드 공동창립자는 "기존 온라인 중고장터 대비 집에서 편하게 24시간 이내에 최고의 견적으로 리셀그라운드를 통해 소비한 물건을 중고로 판매할 수 있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했다.

아울러 황병대 해시브랜드 창립자는 "리셀그라운드는 견적 서비스를 넘어 기업용 이력 인증 솔루션 등을 기업에 제공해 인증된 물건이 소비되고, 소비된 물건의 가치가 보호되는 사회의 모습을 그린다."고 밝혔다.

고승민기자 ks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