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패션, 톰브라운 통해 향수사업 시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심화영 기자]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수입 유통하는 톰브라운이 국내 최초로 향수 사업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톰브라운은 2001년 뉴욕 웨스트 빌리지에서 주문 제작 예약제로 운영되는 작은 매장에서 5벌의 슈트로 사업을 시작한 회사다. 톰브라운은 지난 2011년부터 국내 사업을 전개했고, 올해는 전년 대비 30% 수준의 신장률을 기록했다.

6가지 스타일로 출시된 톰브라운 향수는 디자이너 톰브라운의 생일인 '09. 27. 65' 숫자를 사용해 네이밍했다. 톰브라운 향수는 아이티산 베티버 오일로 3가지 정제된 베티버 추출물을 사용했다. 가장 순수한 증류액으로 제작된 베티버 앱솔루트가 시그니처 상품이다. 톰브라운의 상징인 RWB 그로그랭(레드·화이트·블루 심볼)으로 디자인된 이번 향수 컬렉션은 35만~43만원이다.

국내 톰브라운 매장은 물론 10 꼬르소 꼬모 서울 청담점·에비뉴엘점, ThomBrowne.com, 도버 스트리트 마켓 등 전세계에서 판매된다.

표유경 삼성물산패션 해외상품1팀장은 "톰브라운은 강력한 브랜딩을 바탕으로 코로나19 사태에도 두자리 수 이상 매출 신장률을 기록하며 매년 신장을 이어가고 있다"며 "이번 향수 컬렉션 론칭을 통해 국내 고객과의 소통을 늘려가는 한편 라이프스타일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심화영기자 dorothy@dt.co.kr

삼성물산패션, 톰브라운 통해 향수사업 시작
톰브라운 향수 <삼성물산패션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