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루시스, 문서중앙화 솔루션 ‘플러그디스크’로 공공시장서 선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글루시스, 문서중앙화 솔루션 ‘플러그디스크’로 공공시장서 선전
글루시스(대표 박성순)가 최근 여러 공공기관에 문서중앙화 솔루션 '플러그디스크(PlugDISK)'를 공급하며 선전하고 있다.

글루시스는 올해 S지자체, K중앙행정기관, N연구소 등 정부·공공기관에 플러그디스크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플러그디스크를 비롯한 비대면 솔루션 관련 문의가 작년보다 2배 이상 증가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정부의 '디지털 뉴딜' 사업 추진을 계기고 공공기관 전반에 걸쳐서 업무 환경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하고 있다. 하지만 아직 많은 공공기관이 보안 및 절차 등의 이유로 기존의 인프라를 유지하고 있는 상황이다.

플러그디스크는 기업의 업무 데이터를 온프레미스 환경에서 중앙화하고, 원격에서도 사내문서를 안전하게 사용하게 해준다. 파일 및 폴더에 대한 접근권한 설정이 가능하고, SSO(싱글사인온)을 지원해 기존 시스템과 손쉽게 연동 가능하다. 특히, 보안 및 근태관리 기능이 강화된 '애니시큐리티 스마트워크'를 도입하면 기존의 SAN(스토리지연결네트워크)이나 NAS(네트워크접속스토리지) 등 레거시 환경에서도 비대면 근태관리가 가능하다.

원격 전송구간의 SSH 암호화와 USB 등의 휴대용 매체를 제한하는 매체제어 기능을 제공해 보안에 민감한 정부기관에 적합하다. 또, 인쇄되는 출력물에 워터마크를 삽입하고 이력관리를 통해 출력 자료에 대한 안전을 보장한다.

박근식 글루시스 이사는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민간 기업뿐 아니라 공공기관에서도 비대면 업무를 지원하는 문서중앙화 솔루션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이후 뉴노멀에 대비해 비대면 솔루션 사업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