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비젠 아이리스, 공공분야 우수성 입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모비젠 아이리스, 공공분야 우수성 입증
모비젠은 솔루션 아이리스(IRIS)를 기반으로 구축한 수원시와 대한무역투자공사(코트라)의 빅데이터 플랫폼이 지난 2일 제7회 코리아 빅데이터 어워드에서 각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통계청장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발표했다.

모비젠은 두 기관의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주사업자로 참여해 자사의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아이리스를 기반으로 개발을 완료했다. 주요 범위는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구축 △데이터 내외부 연계 및 공유 개방체계 수립 △데이터 댐(저장소) △데이터 속성 정보 관리 등이다. 분산된 데이터를 연계 및 수집해 관리부터 개방·활용까지 가능하도록 한 것이 공통적인 특징이다.

수원시는 엑셀이나 한글파일로 관리하던 공공데이터를 데이터 댐에 등록해 빅데이터를 공유하고 분석할 수 있게 됐다. 또 여러 채널로 접수한 민원과 시민 여론을 실시간으로 수집·종합해 시민의 요구사항 등을 빠르게 파악할 수 있어 각종 문제 해결 및 정책 수립을 위한 의사 결정에 도움이 됐다는 설명이다.

코트라는 무역·투자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으로 수출지원 및 투자유치에 대한 내외부 데이터를 체계적으로 자산화하고, 데이터 분석 기반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이를 통해 수출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 확대 및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형근 모비젠 연구소장은 "자사의 아이리스를 기반으로 구축한 빅데이터 플랫폼이 공공 분야에서 기술력과 안정성을 인정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독자적인 AI(인공지능) 기술과 결합해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고도화하여 공공 빅데이터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선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