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이사장 지원자 한자릿수…손병두 유력

오는 23일 서류심사 통해 면접 대상자 선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거래소 차기 이사장 공개 모집에 지원한 인사가 한자릿수인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23일 서류심사를 통해 면접 대상 후보를 결정할 예정이다.

2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국거래소 이사후보추천위원회(추천위)는 지난 13일부터 20일까지 차기 이사장 지원자를 공개 모집했다. 지원자 수는 지난 2017년(14명)과 달리 10명에 못 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추천위는 오는 23일 2차 회의를 열고 서류심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서류심사를 통해 면접 대상자를 선정하고, 향후 진행 일정에 대해서도 논의할 계획이다.

현재까지 차기 이사장 후보로는 손병두 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가장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손병두 전 부위원장은 지난 2일 금융위 부위원장 이·취임식 행사 때부터 차기 거래소 이사장 유력 후보로 거론됐다. 당시 향후 거취를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손 전 부위원장은 "좋은 기회가 있다면 공적 분야에서 봉사할 수 있다면 감사하겠다"면서도 "조금 휴식을 취하고 싶고 당분간 집에 있을 것 같다. 아직 계획이 없다"고 답변했다.

이날 은성수 금융위원장도 환송사를 통해 "손 부위원장이 건강을 찾고 회복하고 재충전하고 복귀하길 기대한다"고 복귀를 예고하는 발언을 해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김병탁기자 kbt4@dt.co.kr

거래소 이사장 지원자 한자릿수…손병두 유력
손병두 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사진=청와대)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