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11년 연속 ‘품질경쟁력우수기업’ 선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장우진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주최하고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제 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11년 연속 '품질경쟁력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또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리는 성과를 기록했다. 명예의 전당은 10회 이상 품질경쟁력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을 대상으로 도전의 자격이 주어지며 엄격한 심사를 거쳐 별도 선발된다.

한국타이어는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투자와 고객만족을 위한 노력을 통해 품질 경쟁력 향상을 추진해 온 성과를 인정받았다고 전했다. 현재 전 세계 46개 완성차 브랜드 320여개 차종에 신차용 타이어(OET)를 공급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포르쉐의 최초 순수 전기차 모델 '타이칸'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키로 했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빠르게 변화는 글로벌 경영 환경 속에서 혁신적인 연구개발 시스템과 품질 경쟁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타이어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한국타이어, 11년 연속 ‘품질경쟁력우수기업’ 선정
한국타이어 중앙연구소 한국테크노돔.<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