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 입은 전통시장…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사고 예방

<증강현실>
한전KDN '사회적책임 대상'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AR 입은 전통시장… 실시간 모니터링으로 사고 예방
박성철(가운데) 한전KDN 사장 등 회사 임직원들이 지난 4일 사회적책임경영품질원이 개최한 '사회적책임경영품질 컨벤션 2020'에서 기획재정부 장관상인 '사회적책임 대상(SR)'을 수상했다.

한전KDN 제공

한전KDN은 사회적책임(CSR) 활동의 기여도를 인정받아 지난 4일 사회적책임경영품질원이 개최한 '사회적책임경영품질 컨벤션 2020'에서 기획재정부 장관상인 '사회적책임 대상(SR)'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회사는 최고경영자(CEO)가 직접 주관하는 '사회적가치위원회'를 구성해 각 조직 아래 CSR 전담 부서를 지정하고, 외부 전문가와 함께하는 '사회적가치협의회' 등 다양한 활동을 시행해 10개 부문에서 우수 평가를 받아 대상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또 전통시장에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해 전력설비 상황을 실시간 확인, 사전에 화재 등 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사회복지시설 아이들의 유아기 성장기록 부재를 해결하기 위해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디지털 자료실 시스템을 개발해 제공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ICT 스타트업 육성과 창업지원, 청렴윤리경영, 국민 체감형 에너지 ICT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박성철 사장은 "공공기관의 사회적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며 "지속가능 경영혁신을 통해 국민과 함께 하는 공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김승룡기자 sr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