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국내 첫 `원화 지속가능(ESG)` 영구채 발행

2000억원 증액된 5000억원 발행
영구채 발행금리 3%…금융권 최저수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B금융지주는 원화 5000억원 규모의 신종자본증권 형태 ESG채권을 발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ESG채권은 국내 금융지주사 중 최초로 발행하는 '원화 ESG채권'이다. 친환경·사회적 가치창출 사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목적으로 하는 지속가능채권이다.

KB금융의 국내 최고 수준 신용도 및 ESG채권에 대한 증권사·보험사·공제회 등의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에 최초 모집예정금액 3000억원의 약 2.8배(8540억원)에 달하는 응찰율을 기록하며 최종 5000억원으로 증액 발행됐다.

5년 콜옵션 4350억원은 3.00% 수준이며 10년 콜옵션 650억원은 3.28% 금리로 발행했다. 강민성기자 km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