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강릉 첫 자이(Xi) ‘강릉자이 파인베뉴’ 11월 분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이상현 기자] GS건설이 강원도 강릉서 첫 자이(Xi) 아파트를 선보인다.

GS건설은 강원도 강릉시 내곡동 일원에 짓는 '강릉자이 파인베뉴'를 11월 중 분양한다고 27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7층, 11개동, 전용면적 74~135㎡, 총 918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로는 74㎡A1 26가구, 74㎡A2 125가구, 76㎡ 152가구, 84㎡A1 406가구, 84㎡A2 43가구, 84㎡B 115가구, 94㎡A1 36가구, 94㎡A2 8가구, 94㎡B 4가구, 135㎡ 3가구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강릉자이 파인베뉴는 단지에서 약 2㎞ 거리에 KTX 강릉역이 위치해 있어 서울까지 약 2시간이면 이동이 가능하며, 강릉IC와 연결되는 7번 국도와 35번 국도가 단지 인근에 위치해 있어 차량을 통해 강릉시내 및 타지역으로 수월하고 이동할 수 있다. 특히 단지 출입구가 당릉 시내를 관통하는 7번 국도(고성~부산, 총 513㎞)와 신설도로를 통해 직접 연결될 예정이다.

단지 주변 2㎞ 이내에는 홈플러스, 롯데하이마트, 강릉농산물도매시장, 강릉의료원, 내곡동 주민센터, 강릉시청, 강릉버스터미널 등이 위치해 있다.

또 남산초병설유치원과 남산초가 도보 1분거리에 위치하며 경포중, 해람중, 강릉제일고, 강릉여고 등도 인접하다.

단지에는 강릉 최초로 사우나가 적용되며 이 밖에 피트니스센터, 스크린골프연습장, 카페테리아, 작은도서관, 맘스스테이션, 티하우스, 게스트하우스 등 커뮤니티 시설이 들어선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강릉에서 처음 선보이는 자이(Xi) 브랜드 아파트인 만큼 상징성, 희소성, 상품성을 모두 갖추고 있다"라며 "최근 지역 내 첫 자이(Xi) 아파트의 청약 성적이 모두 좋았던 만큼 수요자들의 높은 기대에 걸맞게 강릉지역의 랜드마크 단지로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GS건설, 강릉 첫 자이(Xi) ‘강릉자이 파인베뉴’ 11월 분양
강릉 파인베뉴 조감도.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