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하이마트 온라인 선물하기, 9월 주문량 80%↑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추석을 맞아 롯데하이마트의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가 인기를 끌고 있다. 비대면 추석 이슈로 온라인으로 가전을 선물하는 고객이 늘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롯데하이마트는 9월(1~21일) 들어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의 주문량이 전월 대비 80% 급증했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음향기기, 커피머신 등 '집콕가전'이 인기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무선이어폰, 스피커 등 음향기기(1위) 선물 주문량이 가장 높았고 냉장고(2위), 커피머신(3위), 청소기(4위), 주방가전(5위)이 뒤를 이었다.

이에 롯데하이마트는 오는 30일까지 추석맞이 온라인 '선물하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커피머신, 냉장고, 안마의자 등 추석 선물 인기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행사 모델에 따라 엘포인트를 최대 4만점 제공하며 엘페이로 결제 시 추가로 최대 5000점을 제공한다. 롯데하이마트온라인쇼핑몰 내 '선물하기'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롯데하이마트 모바일 상품권을 최대 5만원권을 제공한다.

주경진 롯데하이마트 온라인마케팅팀장은 "비대면 추석 분위기가 확대되면서 가전도 온라인으로 선물하는 고객이 꾸준히 늘고 있다"며 "추석 선물로 인기가 많은 집콕가전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안전하게 선물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롯데하이마트 온라인 선물하기, 9월 주문량 80%↑
롯데하이마트의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가 인기를 끌고 있다. <롯데하이마트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