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여자가 데려갈까 걱정했는데"… 개그맨 박휘순, 11월 결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어떤 여자가 데려갈까 걱정했는데"… 개그맨 박휘순, 11월 결혼
개그맨 박휘순[연합뉴스]

개그맨 박휘순(43)이 오는 11월 결혼한다.

박휘순의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22일 예비 신부가 올린 글이 공개됐다.

박휘순은 지난해 예비 신부와 일로 처음 만나 차츰 호감을 느끼며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휘순은 "겉보기와 달리 따뜻하고 배려 깊고 나를 생각해주는 모습에 (박휘순과의)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또 "그동안 개그맨 박휘순은 결혼은 언제쯤 할까, 어떤 여자가 데려갈까 궁금하기도 하고 걱정도 되셨을 것"이라며 "내가 데려가니 걱정은 덜어놓으셔도 된다"고 말했다.

박휘순은 2005년 KBS 20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으며 이후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동했다.

'미녀는 괴로워' 등 영화에서 단역이나 조연으로 출연하기도 했다.

그는 지난 13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연인의 존재를 밝힌 바 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